1년 만에 세계 자동차 판매 1위 자리를 탈환한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에어백과 와이퍼 결함 등으로 코롤라, 렉서스 등 약 130만대를 리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사카이 료 도요타 대변인은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 일본에서 팔린 2003년과 2004년형 코롤라와 코롤라 매트릭스 모델 90만1천대를 리콜한다"고 밝혔습니다.





료 대변인은 "IC칩 불량으로 차량의 에어백과 안전벨트 자동 잠금장치가 오작동할 수 있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도요타는 또 미국과 유럽에서 판매된 렉서스 IS 시리즈 2006~2012년형 모델 가운데 38만5천대도 리콜할 방침입니다.





도요타가 100만대 이상 차량에 대해 리콜을 결정한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벌써 세 번째입니다.




오상혁기자 osh@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마을 습격한 원숭이떼…7명 부상, 1명 중태

ㆍ빈민층 위해 전용기 파는 女대통령 `눈길`

ㆍ美 뉴욕주 상원 "위안부 강제 동원은 범죄" 결의채택

ㆍ씨스타19 ‘있다 없으니까’ 티저 보니…투명 의자춤 ‘착시효과’

ㆍ길은혜 효영 오가은 섹시 댄스… “여고생의 아찔한 도발?”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혁기자 osh@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