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황정음-최여진-오윤아 '미녀들의 각선미 대결'

[장문선 기자] 29일 오후 배우 황정음, 최여진, 오윤아가 서울 양천구 목동에 위치한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주말드라마 '돈의 화신' 제작발표회에 임하고 있다.

'돈의 화신'은 돈 때문에 소중한 것을 잃은 한 남자를 중심으로 로비와 리베이트, 커넥션과 비리에 얽힌 대한민국의 세태를 날카로운 해학과 풍자로 그려내는 드라마로 내달 2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