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황 무풍지대’인 유아용품 시장에서 최근 기능성 속싸보 열풍이 불고 있습니다. 출산 · 육아용품 전문기업 아가방앤컴퍼니(대표이사 구본철)가 최근 기능성 속싸보 ‘수드타임 랩 플러스’의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프리미엄 편집숍 넥스트맘 역삼점에서 2012년 하반기 동안 판매된 ‘수드타임 랩 플러스’의 매출이 상반기 대비 300%가량 상승했는데, 최근 이 매장에서만 한달에 100개 이상 판매되고 있습니다. ‘수드타임 랩 플러스’의 인기 요인은 기능성! 이 제품은 미국 유명 섬유 회사 트리보로(Triboro)사의 유아용품 브랜드 ‘수드타임(SootheTIME)’이 개발한 기능성 속싸보다. 신생아의 뇌를 안정적으로 보호해 주는 머리 흔들림 방지 기능과 척추와 목을 지지해주는 받침대가 있어 미국에서는 유아급사증후군 방지를 위한 제품으로 권장되고 있습니다. 또한, 신생아 뇌 발육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는 숙면 시간을 늘려주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연구됐습니다. 미국의 한 병원(Valley Hospital Ridgewood) 신생아실 간호사 100명을 대상으로 2010년부터 2년간 실시된 설문 결과, 이 제품을 사용한 신생아의 수면유지 시간이 일반 속싸보를 사용한 신생아에 비해 67.4%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가방앤컴퍼니 관계자는 “출산용품을 구입할 때는 특히 주변의 추천이 큰 영향을 끼친다” 며, “까다로운 강남지역 엄마들이 인정한 제품으로 입소문이 빠르게 퍼지고 있어 곧 타 지역 매출도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국승한기자 shkook@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암벽등반 역사 다시 쓰는 11살 소녀 `눈길` ㆍ"울지 마!" 잔인한 간호사…영국 `발칵` ㆍ"주인님 출산모습 볼래요"…분만실 입장한 `개` 화제 ㆍ비주얼 쇼크! 스타들의 스타킹 패션 ㆍ`견미리 딸` 이유비, 예뻐지더니 원빈과 소개팅까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승한기자 shkook@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