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시아 광주 출몰, 그들이 ‘후끈’ 달아오른 이유?

[연예팀] 모던로커 신시아가 문화콘서트 난장에서 색다른 보이스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2012년 여름 ‘악마도 사랑을 한다’로 혜성같이 등장한 신시아는 2013년이 기대되는 유망 여성 보컬 3인에 선정되며 난장 콘서트의 첫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모델 못지않은 비주얼과 음악성을 동시에 겸비한 당찬 신인 신시아는 걸그룹 중심인 음악계에 오아시스 같은 느낌이었다.

그는 이번 무대에서 자신의 타이틀곡인 ‘악마도 사랑을 한다’와 ‘상심’ 등으로 다양한 음색을 자랑했다. 안정감 있으면서도 강렬한 록 사운드, 부드럽고 소녀스러운 보이스가 매력적인 발라드, 심지어 달콤하고 중독성 있는 어쿠스틱까지 다양한 장르를 선보이며 관객의 귀를 매료시켰다.

한편 문화콘서트 난장은 광주MBC의 음악 전문 프로그램으로 척박한 한국 대중음악의 현실에도 꿋꿋이 자신들의 음악을 가슴으로 지켜내고 있는 진정한 뮤지션들을 알리고자 하는 취지로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공: 쿠엔터테인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현아 군통령 등극, 아찔한 섹시 댄스 이어 깜찍한 팬 서비스까지!
▶ 잘못된 위치 선정의 예, 피겨여신 김연아가 김태희-이영애 옆에서는?
▶ 아이돌 데뷔 전 셀카, 떡잎부터 남다른 미모 "얼짱각도는 지키는 걸로~"
▶ 김태희 과외선생 시절, 함께 스티커사진을? "머리 감고 향수 뿌릴 수밖에…"
▶ ★들의 이색 투표율 공약, 70% 넘으면? 김제동, 조정치, 라리사, 김지민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