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해외도피? ‘못친소’ 1위 충격에 일본으로 도망 “다음엔 미국”

[김보희 기자] 노홍철 해외도피에 시청자들이 박장대소 했다.

12월4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클럽 엘루이에서 진행된 YB&리쌍 합동콘서트에는 노홍철이 참석해 진행을 맡았다.

이날 노홍철은 MBC ‘무한도전-못친소’에서 가장 못생긴 얼굴 1위에 뽑힌 것에 대해 “방송 결과를 미리 알고 있었다. ‘못친소’ 결과를 받아들일 수 없었다”며 “방송 당일 정준하 형의 장모님이 있는 일본 오사카로 도피해 있었기에 당시 파급력이 어느 정도인지는 모른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나는 곧 미국으로 출국한다. 아직 현실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홍철 해외도피에 네티즌들은 “완전 웃긴다. 결국 노홍철 해외도피했네. 일본까지 가버렸어”, “이제 외모에 신경써야겠어요. 노홍철 해외도피에 빵 터졌다”, “일본, 미국.. 어디까지 가야 결과를 받아들일까” 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노홍철은 12월1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 가장 못생긴 얼굴 ‘F1’으로 뽑혀 굴욕을 얻었다. (사진: w스타뉴스 DB)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정형돈 하하 축의금 100만원? 유재석 깨알 폭로 “그런 걸 왜 말해~”
▶ 한채아 근황, 킬힐 없이 황금비율 과시? 하와이에서도 각선미 굿~"
▶ 정준영 재력 "집 강남-건대에 2채" 클럽 때문? 딕펑스 우승 원했는데…
▶ 한가인 지드래곤앓이, 눈에서 하트 뿅뿅? "소녀팬이 여기있네?"
▶ 정소민 촬영 중단, 단발로 싹둑? “갈등 표현하려 했지만… 눈물 펑펑”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