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타임스퀘어 광고판 지나가던 미국인들 '깜짝'


현대차(147,000 +1.73%), 옥외광고판에 참여자 모습 담은 '라이브 이미지 쇼' 론칭

현대자동차는 뉴욕 맨하탄에 위치한 타임스퀘어 광장의 현대차 옥외 광고판에 ‘현대 라이브 이미지 쇼’를 론칭했다고 5일 밝혔다.

라이브 이미지 쇼는 현장 참여자들의 모습과 다양한 이미지를 합성한 인터렉티브 광고(소비자·기업간 쌍방향 소통형 광고)를 말한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옥외광고판에 카메라를 설치했다.

2개의 전광판 중 상단에 있는 전광판은 앞 계단에 서있는 고객들을 촬영해 보여준다. 하단에 있는 전광판은 사전에 제작된 다양한 테마의 이미지들과 상단 화면을 합성한 이미지가 비춰지도록 했다.

옥외 광고판에 나오는 이미지는 △현대차를 타고 뉴욕 도시를 여행하는 이미지 △현대 버스를 타고 뉴욕 도시를 여행하는 이미지 △불꽃놀이를 즐기는 자유의 여신상 이미지 △크리스마스 장식차를 타고 드라이브를 즐기는 이미지 △뉴욕 스카이라인에서 높은 빌딩을 구경하는 이미지 등 총 5가지다.

한경닷컴 김소정 기자 sojung1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