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구원과 열애설 부인, 공개데이트? "어릴 때부터 친구 사이"
[윤혜영 기자] 이유비 구원 열애설에 두 측 다 전면부인했다.

10월30일 한 매체는 연예 관계자의 말을 빌어 "두 사람이 최근 지인의 소개로 만나 10월에는 쇼핑몰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등 풋풋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두 배우 소속사는 모두 "교제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유비의 소속사 관계자는 "어렸을 때부터 알고 지낸 친구 사이"라면서 "이유비가 '착한남자' 촬영으로 바쁜 일상을 보내 정신이 없다. 누구를 만난다는 게 시간적으로 어렵다"고 전했다.

한편 이유비는 배우 견미리의 딸로 KBS2 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에 숭중기 여동생 초코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이유비와 열애설에 휩싸인 구원은 중앙대 연극영화학과에 재학중인 신인으로 강우석 감독의 '전설의 주먹'에 출연,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출처: w스타뉴스 DB, 구원 공식홈페이지)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수지 명동 포착, 국민 첫사랑 등장에 길거리 마비
▶ 티파니 윤아 제시카, 무보정 직찍도 굴욕無 "여신강림이네~"
▶ 이특 손가락 인사, 군 입대를 하루 앞둔 심경? “GOOD BYE”
▶ 김태희 굴욕 사진, 구하기도 보기도 힘들다는… "광대 승천 중?"
▶ 최시원 스필버그 인증샷, 누가 더 잘 생겼나요? “아주 멋진 시간”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