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재·부품·완제품 수직계열화 완성
기술력으로 옛 대우 영광 재현 노려…대우일렉 해외 네트워크로 세계 공략
[글로벌 산업전쟁] 동부, 대우일렉 발판 삼아 종합전자회사로 '발돋움'

동부그룹은 대우일렉트로닉스 인수를 계기로 종합전자회사로 발돋움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동부는 이미 시스템 반도체, 발광다이오드(LED), 로봇, 전자재료 등 전자소재·부품 분야에 진출해 있다. 여기에 대우일렉트로닉스 인수 절차가 마무리되면 소재, 부품, 완제품의 수직계열화가 완성된다. 동부의 자금과 대우일렉트로닉스의 기술력, 네트워크 등이 어우러지면 가전시장에서 옛 대우의 영광을 재현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종합전자회사의 꿈

[글로벌 산업전쟁] 동부, 대우일렉 발판 삼아 종합전자회사로 '발돋움'

김준기 동부그룹 회장은 1983년 반도체 웨이퍼 사업을 시작하면서부터 종합전자회사로의 전환을 꿈꿔왔다. 2002년 아남반도체(현 동부하이텍(15,200 -0.65%))를 인수한 것을 시작으로 2010년에는 다사로봇과 에이테크(현 동부로봇), 지난해에는 화우테크(현 동부라이텍), 알티반도체(현 동부LED)를 사들이는 등 전자산업 분야를 확장해왔다.

동부는 현재 시스템 반도체 회사인 동부하이텍을 비롯해 LED 패키징과 응용제품을 생산하는 동부LED, 정밀소재 기업인 동부CNI 등 전자소재와 부품회사를 갖고있다. 동부그룹 관계자는 “소비재는 동부LED의 LED조명 정도”라며 “가전제품을 생산하는 대우일렉트로닉스를 인수하면 전자 사업에 수직계열화를 완성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계열사 간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 전력관리칩 등 가전에 들어가는 반도체를 동부하이텍에서 만들고 동부로봇이 생산한 산업용 로봇을 대우일렉트로닉스 생산라인에 설치할 수 있다. 전자 계열사는 아니지만 동부제철이 생산하는 냉연강판도 가전에 사용할 수 있어 사업 연관성이 큰 편이다.

대우일렉트로닉스가 갖고 있는 해외 네트워크도 매력적이다. 이 회사는 미국, 프랑스, 두바이, 러시아, 중국 등 30여곳에 판매법인을 구축했다. 중국과 멕시코, 말레이시아 등에 해외 생산기지도 보유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동부그룹 계열사 제품의 해외마케팅 확대도 기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동부그룹 관계자는 “멕시코, 중남미, 동부 유럽권 등에서는 대우 브랜드가 여전히 인정받고 있다”며 “당장 세계 1위는 어렵겠지만 경영이 정상화되면 대우의 제품력과 브랜드 가치로 세계적인 가전회사로 재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 산업전쟁] 동부, 대우일렉 발판 삼아 종합전자회사로 '발돋움'



◆기존 계열사 역량 강화

기존 전자 계열사들도 시장 확대에 나선다. 동부하이텍은 파운드리 분야에서 확보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세계 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이 회사는 2008년 세계 최초로 0.18미크론급 복합전압소자(BCDMOS) 공정을 개발했다. 작년에는 의료기기용 초정밀 아날로그반도체 제조기술과 LED 조명 칩, 산업용 모터 구동 칩을 생산할 수 있는 700V급 초고전압 아날로그반도체 제조공정기술을 개발하기도 했다. 동부하이텍 관계자는 “세탁기와냉장고 등 대형가전에서 자동차로봇 등의 고부가가치 첨단 산업분야에 이르기까지 제품 포트폴리오를 넓혀갈 것”이라며 “일본, 미국, 유럽 등 반도체 선진국에 제품 공급 비중을 늘려 수익성을 개선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동부라이텍은 LED 조명인 ‘루미시트’를 앞세워 세계 시장을 공략 중이다. 지난 3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전시회에 참가, 미국 화장품기업 에스티로더와 400만달러 규모의 루미시트 공급 계약을 맺었다. 지난 4월에는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국제조명전시회에 나가 현장에서 영국 건축 인테리어 전문회사인 애플렉사인사와 1000만달러 규모의 LED조명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루미시트는 현재 미국의 뉴왁공항, 스페인의 마드리드공항, 미국 필라델피아 파크카지노, 이탈리아 밀라노 리나센트백화점 등에서 인테리어용 LED 조명으로 사용되고 있다. 일본 영업도 강화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원자력발전소 사고 이후 LED조명으로 대체하려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작년 말 일본 최대 유통업체인 오츠카쇼카이와 계약을 맺고 300억원 규모의 LED 형광등을 공급하고 있다”고 말했다.


동부로봇은 중국 심천과 대만에 각각 지사와 판매대리점을 개설하는 등 중국 지역 제조업용 로봇영업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현지 영업마케팅 전문인력을 영입하고 대리점 3~4개를 추가로 설치, 판매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