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PS게임 '피어온라인'이 미디어 파티를 열어 최초 공개를 했다.

나우콤(대표 서수길)은 19일 오후 7시 강남 클럽 매스에서 개발사인 워너브라더스 엔터테인먼트, 인플레이인터렉티브와 미디어 파티를 공동 개최했다.









FPS게임 '피어온라인' 강남클럽서 최초 공개

▲ 인플레이 이창성 사장, 그렉 발라드 워너브라더스 임원, 서수길 나우콤 대표.
'피어 온라인'은 3세대 FPS게임으로 PVP 모드 외에 피어 모드, 시나리오 기반의 4인 협동(Co-op)모드를 온라인 FPS게임 최초로 구현했다.

원작 패키지에 버금가는 탄탄한 시나리오와 몰입감, 액션, 무기, 전투 방식 등 FPS의 모든 요소를 차별화 된 콘텐츠로 담아냈다. 또한, 주피터EX엔진과 하복 물리엔진을 적용하여 게임의 사실감을 극대화 시킨 것이 특징이다.

이날 행사는 '피어 온라인'을 통해 온라인 게임 사업에 진출한 워너브라더스와, 인플레이, 나우콤 3사가 모여 화합을 다지고, 글로벌 게임으로 성장 할 '피어 온라인'의 출시를 축하하는 파티형식으로 진행된다.









FPS게임 '피어온라인' 강남클럽서 최초 공개

행사장 곳곳에는 '피어 온라인' 시연 버전을 최초 공개하는 시연존이 마련 되어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게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피어 온라인' 미디어 파티는 SNS미디어 플랫폼 아프리카TV(www.afreeca.com) PC와 모바일로 생중계 된다.

한경닷컴 게임톡 박명기 기자 pnet21@naver.com






나우콤, FPS '피어 온라인' 국내 최초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