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 훈남 아들, 美 명문 사립 학교 재학 중 '진정한 엄친아'

[안경숙 기자] 가수 겸 현재 SM엔터테인먼트의 회장인 이수만의 훈남 아들이 공개돼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미국 명문 사립 고교에 재학 중인 이수만의 큰 아들 이현규군(18)이 아버지와 함께 공식석상에 함께한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tvN 연예뉴스 ‘내 아이는 엄친아’ 방송의 한 장면을 캡처한 것으로, 이수만 옆에 앉아있는 그의 아들은 준수한 외모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는 지난해 이수만이 미국 스탠퍼드 대학에서 한류 관련 특강을 했을 당시의 모습으로 그의 훈남 아들이 직접 통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에 따르면 이 군은 동생과 함께 조기 유학을 떠났으며, 현재 LA의 하버드 웨스트 레이크 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다. 하버드 웨스트 레이크 고등학교는 1900년 개교했으며, 졸업생의 35%가 아이비리그에 진학하며 경쟁률만 5대1이 넘는 명문 사립 고교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수만 훈남 아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미국 명문 사립 고등학교면 정말 수재인가 보다”, “이수만 아들 정말 훈남이네”, “눈매가 닮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tvN)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박시은-진태현 열애인정… 결혼은 아직 일러
▶ 김태희 화환, 이것이 바로 친남매의 의리 “형수야 고생했다”
▶ 박시은-진태현 열애설 ‘호박꽃 순정’ 인연… 연상연하 커플 탄생?
▶ 화성인 이십덕후, 日 애니메이션 캐릭터와 실제 결혼생활 '가능해?'
▶ 악마 에쿠스 무혐의 처분, 어떻게 된 일인가 봤더니…2차 논란 예상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