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주식시장에 주인을 잃고 떠돌아다니는 눈먼 돈이 수백억원에 이른다는 소문이 개인투자자들 사이에서 인터넷을 타고 빠르게 번지고 있다. 특히 주식투자로 큰 손해를 입은 사람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었다

이 같은 소문에 대해 SBS에 주식고수로 소개된 장진영 소장은 실제로 개인투자자들이 입은 피해는 그것보다 훨씬 클 것이라고 이야기를 해 관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개인투자자들 '1년에 수백억원' 주식시장에 떠도는 눈먼 돈의 주인은?

11년간 주식시장에서 개인투자자들을 도운 장진영 소장은 잘못된 투자로 인해 개인투자자들이 입는 손해는 수백억원 이상일 것이라고 이야기하면서 정확한 종목분석과 투자전략을 이용한다면 이런 피해를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증권정보채널(http://durl.kr/ntryn)에서 제시한 종목들이 놀라운 적중률과 높은 수익률이 나기 시작하면서 개인투자자들로부터 무서운 속도로 '주식의 달인'으로 입소문이 나게 되었고 지금은 50만 명이 넘는 추종자들이 생기며 그의 비책을 참고하기 위해 아침부터 무료카페에 접속폭주를 이루고 있었다.

SBS스페셜 쩐의 전쟁에 재야고수로 소개되어 주식달인으로 주식시장에서 이름을 떨친 장진영 소장은 철저한 종목분석과 매매기법을 통해 10년이 넘는 오랜 기간 동안 주식시장에서 엄청난 수익을 올리면서 주식고수 중에서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고 있었다.

그러나 수많은 개인투자자들이 잘못된 주식투자로 큰 손해를 입고 좌절하는 모습을 참지 못한 장진영 소장은 고통 받는 개미들을 위해 자신의 부귀영화를 포기하고 개인투자자들을 위한 봉사에 직접 나서게 되었던 것이다.

증권정보채널을 통해 앞으로 크게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는 종목을 개인투자자들에게 추천해주고, 종목에 대한 정보와 앞으로 주가동향 등을 예측해 미리 알려 줌으로써 개인투자자들이 큰 수익을 올릴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주었던 것이다.

그리고 주식달인이라 불리던 그의 이름에 걸맞게 카페에서 무료로 추천한 종목들이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엄청난 수익을 올린 사람들이 계속해서 나타나기 시작했고, 주식시장에 장진영 소장의 봉사에 대한 소문이 빠르게 퍼지게 되었던 것이다.

장진영 소장이 주식시장에서 ‘주식달인’으로 불리며 크게 성공할 수 있었던 투자비책은 의외로 간단했다. 바로 수익성이 있으면서 지금 바닥에 머물러 있는 저평가 재료주에 투자하라는 투자원칙을 철저하게 지켰기 때문이었다.

개미투자자들은 당장 수익 날 종목에만 쫓다보니 본인의 말이 전혀 귀에 들어오지 않을 거라고 했다. 하지만 본인의 경험을 비추어 볼 때 그러한 방법이 결코 늦지 않으며 결코 실패하지 않을 거라고 강하게 말해 주었다.

실제로, 예전부터 카페에서 언급되었던 ‘메디포스트’는 오래 전부터 카페 회원들 사이에서 크게 이슈가 되었던 종목으로 437%이상 크게 상승해 바닥권에서 매집한 개인투자자들에게 놀라운 수익을 안겨준 대표적인 종목이다.

그 외에도 지아이바이오(232%), 시그네틱스(64%), 에스티큐브(226%), 유비케어(95%), STS반도체(101%), 인피니트헬스케어(78%) 등의 종목들도 장진영 소장의 투자비책을 따른 사람이라면 큰 수익을 올릴 수 있었던 대표적인 효자종목들이다.

“성공투자를 위해서는 남들보다 빠른 정보와 실시간 대응하는 타이밍이 중요하지만, 개인 투자자들에게는 가장 큰 약점일 수밖에 없다.”는 장진영 소장은, 그렇기 때문에 증권정보채널(http://durl.kr/ntryn)을 통해 개인 투자자들에게 가장 필요한 종목에 대한 매매비책과 핵심전략, 최적의 매매타이밍까지 실시간으로 세밀하게 짚어주고 있다.

하지만 그는 현재 바닥권에서 급등하고 있는 종목들도 지금은 큰 이슈를 받으며 부각 받고 있지만 시장에서 주목받기 시작하는 시점에 매수에 들어갔다가는 또 다시 외국인과 기관의 먹잇감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더불어, 최근 시장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광명전기(2,660 -1.12%), 대유에이텍, 동일벨트, 파미셀, 메디프론, 기아차, 조아제약, 삼양식품, 코엔텍, 제룡전기 등의 종목들도 기본 원리만 이해하고 있다면 누구나 바닥권에서 매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더 이상 손실로 괴로워하는 개미투자자들이 없도록 무료교육 봉사에 앞장서겠다는 강한 책임감을 보였다.
개인투자자들 '1년에 수백억원' 주식시장에 떠도는 눈먼 돈의 주인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