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2011 솔로가수 중 최다 음반 판매량 기록
[양자영 기자] 가수 김현중이 2011년 솔로가수 중 최다 음반 판매량을 기록했다.

11월9일 한터차트는 2011년 1월1일부터 11월7일까지 발매된 음반을 기준으로 순위를 매긴 ‘한터 어워드’에서 김현중이 단 두 장의 솔로 앨범 발매만으로 총 20만장의 판매고를 올려 솔로부문에서 1위, 전체 순위 3위의 놀라운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한터차트는 전국 한터차트 가맹점의 로드샵 판매 데이터와 국내 대형 음반 쇼핑몰 및 중소형 인터넷 가맹점의 판매 데이터를 합산하여 실시간 집계 순위를 확인할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 음반 차트다.

아이돌 그룹의 홍수 속 김현중의 활약은 가히 무시할 수 없는 수준. 그는 6월 첫 번째 미니앨범 ‘브레이크 다운’을 통해 총 11만장의 판매고를 올리며 성공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한데 이어 두 번째 미니 앨범 ‘럭키’ 역시 발매 3주 만에 10만장 판매고를 기록하는 등 올 한해 솔로 가수들의 음반 판매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이로써 김현중은 슈퍼주니어나 빅뱅과 같은 아이돌 그룹을 제외하고 올 해 발표된 두 개의 미니 앨범으로 국내에서만 20만장 이상의 판매 성적을 거둔 첫 솔로 가수의 명예로운 타이틀은 얻게 됐다.

한편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럭키가이’로 인기 고공행진을 펼치고 있는 김현중은 11월 일본 8개 도시(도쿄, 오사카, 삿포로, 센다이, 히로시마, 요코하마, 나고야, 후쿠오카)를 보름간 순회하는 전국투어 공연을 준비 중이다. (사진출처: 한터차트 캡처/ 키이스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박은지, 감우성 처제 인증 '행복한 모습 보기 좋아'
▶ ‘청춘불패’ G8 허리장화 패션, 같은옷 다른느낌 ‘개성 만점’
▶ '힐링캠프' 이경규, 생활기록부 '미'굴욕! 만신창이 '폭소 유발~'
▶ ‘꽃미남 라면가게’ 정일우, 이기적인 교복 간지 ‘교복이야 수트야?’
▶ 이희경 식단 공개, 배추·소고기·고구마·토마토가 전부? “참는 법 배우는 중”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