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최고의 스타일 아이콘’ 차승원 “노력하는 열정적인 사람이 될 것” 수상소감

[우근향 기자] 배우 차승원이 올해 최고의 ‘스타일 아이콘’으로 꼽혔다.

11월3일 상암동 CJ E&M센터에서는 국내 최대의 트렌드 시상식 ‘2011 스타일 아이콘 어워즈’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에는 올 한해 최고의 인기를 누린 영화배우, 가수, 탤런트, 모델 등 다양한 아이콘들이 총 집합한 가운데, 배우 차승원이 이날 시상식의 대상 격인 ‘스타일 아이콘 오브 더 이어’와 함께 ‘스타일 아이콘’ 상을 수상하는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드라마 ‘최고의 사랑’에서 독고진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차승원은 40대의 나이에도 완벽한 몸매와 스타일로 남성 스타일의 개척자라 불리며 다시 한 번 완벽한 남성상을 제시했다.

‘스타일 아이콘 오브 더 이어’를 수상한 차승원은 “올 한해 좋은 작품을 만나서 많은 사랑을 받고 이렇게 근사한 상을 두 개씩이나 받았다. 늘 노력하는 열정적인 사람이 되겠다. 그런 스타일을 지닌 사람이 되겠다”며 “저 잘생겼죠?”라고 너스레를 떨며 기쁨의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2011 스타일 아이콘 어워즈’는 한 해 동안 라이프스타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인물을 선정하는 시상식으로 올 해로 4회째를 맞았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윤일상 아내, 도대체 얼마나 예쁘기에 하이패스 결혼?
▶ 진지희 폭풍성장, 뽀얀 얼굴에 청순 생머리 ‘신세경 안 부럽네’
▶ 강재준 이은형 열애 “결혼 전제로 사귄다” 당당히 밝혀
▶ '강심장' 다나, 일편단심 원빈 광팬 인증! "꼭 한번 밥 먹어요" 영상편지
▶ 박정아 징계 철회 왜? 배구연맹 “대표팀 합류하겠다” 최종 의견 수렴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