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속보]SK텔레콤은 에버랜드 전 지역에서 이용할 수 있는 ‘T 와이파이존’ 구축을 완료하고 28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SK텔레콤이 이번에 구축한 와이파이존의 특징은 에버랜드 어디서든 실내외 구분없이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기존 타 테마파크 내 와이파이 존은 광장,식당,매표소 등 유동 인구가 많은 위치를 중심으로 구축됐었다.SK텔레콤이 구축한 에버랜드 ‘T 와이파이’존은 놀이 기구간 이동통로,정문 주차장,에버랜드 내부 숙박시설 등에서도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으며 단일 와이파이 존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다.

임원기 기자 wonk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