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강력한 ‘엑스노트 P420’ 출시

LG전자가 혁신 기술력을 집약한 ‘엑스노트 P420 시리즈’를 21일부터 출시했다.

LG전자는 큰 화면과 휴대성을 동시에 원하는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화면은 키우되 전체 크기를 최소화 한 노트북 모델을 14인치까지 확대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앞서 출시된 12.5인치 모델 ‘엑스노트 P210시리즈’는 출시 한달 만에 2만대 이상 판매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엑스노트 P420시리즈’는 P210 시리즈와 동일한 컨셉의 디자인을 기반으로 일반 노트북 테두리 두께를 4분의 1로 대폭 줄여 14인치 HD LED LCD를 탑재하고도 가로 333mm 세로 221mm 두께 25.9mm(최대 31.5mm)의 크기를 구현해 13인치급 노트북 보다 훨씬 작고 얇다. 일반 12인치급 노트북 수준인 1.88 킬로그램의 초경량 제품이다.

동시에 인텔의 2세대 코어 i5 2540M 2.6GHz 프로세서를 탑재해 기존 프로세서 대비 약 20% 향상된 성능과 엔비디아 지포스 GT 520M 1GB 그래픽, 6GB 메모리, 640GB 하드디스크 등을 탑재했다.

이외에도 윈도우7 홈 프리미엄(64비트) 운영체제를 적용, 최대 8GB 메모리까지 확장이 가능하다.

LG전자 마케팅팀장 이태권 상무는 “앞서 출시한 P210 제품이 휴대성과 고성능을 동시에 원하는 소비자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으며, 이어 P420 제품 출시를 통해 혁신적인 기술력과 차별화된 디자인을 기반으로, 2011년 노트북 트렌드를 주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주세경기자(jsk@kmom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