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업] 9월의 긴 추석 연휴로 장거리 여행상품 판매 호조...현대증권 - 투자의견 : Overweight (유지) ● 9월 긴 추석 연휴로 하나투어와 모두투어의 모객은 큰 폭으로 증가하는 중 2010년 9월 8일 마감 기준으로 하나투어의 선예약 동향은 9월 출발자가 전년 대비 219.9% 증가하는 가운데 10월과 11월 예약자는 각각 333.8%, 84.5% 늘어나는 중이다. 한편, 동일 시점 기준으로 모두투어의 9월 출발자는 214.5% 확대되는 가운데 10월과 11월 예약자가 각각 250.9%, 133.5% 증가하고 있다. 9월 예약자가 폭증하고 있는 주된 이유는 9월 18일부터 동월 26일까지 사실상 9일 동안의 긴 연휴가 위치해 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 유럽과 미주 지역으로의 장거리 여행상품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있어 양 사의 실적 확대에 긍정적 2008년과 2009년은 추석 연휴가 3일 또는 4일로 상대적으로 짧았던 데 비해 2010년은 휴일이 7일이나 된다. 연휴가 길기 때문에 장거리 노선인 유럽과 미주 지역으로의 여행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유럽 상품 예약 비중이 하나투어는 2007년 4.7%에서 2010년 7.8%로, 모두투어는 2009년 1.2%에서 2010년 8.1%로 급상승했다고 보고되고 있다. 그리고 하나투어와 모두투어의 추석 시즌 예약자는 2007년 대비 각각 73%, 43% 이상 늘어난 것으로 파악된다. 유럽과 미주 지역으로의 장거리 여행 상품 판매가 호조를 보임에 따라 양 사의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통상 장거리 여행 상품은 단위당 수탁금 규모가 크고, 마진율(=영업수익/수탁금)이 높다. 9월 장거리 여행이 활성화됨에 따라 양 사의 3분기 실적 확대는 증폭될 것으로 예상된다. ● 강력한 업황 호전의 모멘텀! 하나투어, 모두투어, 호텔신라에 대하여 BUY 투자의견 유지! 현재 WTI는 배럴당 75달러 수준에서 안정화 추세를 거듭하고 있다. 그리고 원/달러 환율도 1,160원 선에서 머물고 있다. 소비경기도 지속적으로 호전되고 있어 과거 2년 동안 글로벌 금융위기와 신종플루로 억제되었던 대기 수요가 강하게 발현되고 있다. 통상 9월 하순부터 계절적 비수기로 진입하는 여행 업종의 특성을 고려해 볼 때 하나투어와 모두투어의 9월과 10월 선예약자 증가율은 강력한 업황 호전의 모멘텀을 시현하는 것으로 평가한다. 하나투어에 대하여 투자의견 BUY와 적정주가 67,000원을, 모두투어에 대하여 투자의견 BUY와 적정주가 48,500원을, 인천공항 면세점 사업자인 호텔신라에 대하여 투자의견 BUY와 적정주가 34,000원을 유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