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로우주센터는 9일 오후 2시께 발사대 주변 소방설비 문제로 오늘 발사가 어렵다는 최종 입장을 밝혔다.

나로호 발사대 주변의 소방설비에서 소방 노즐의 누수가 생긴 것으로 전해지지만 어느 정도로 심각한지는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확인되지 않고 있다.

한경닷컴 경제팀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