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반정부 시위대(UDD, 일명 레드셔츠)의 강경파 지도자인 카티야 사와스디폰 전 특전사령관(소장)이 피격 닷새만인 17일 숨졌다.

카티야의 사망으로 태국의 반정부 시위 사태는 더욱 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카티야는 지난 13일 오후 시위 장소인 라차프라송 거리 일대에서 수차례의 총성과 폭발음이 들린 직후 머리에 총상을 입고 병원에 후송돼 치료를 받아 온 것으로 알려졌다.

군장성 출신인 카티야는 UDD 테러활동을 배후에서 조종하고 있는 것으로 지목된 인물로 외국 기자와 인터뷰를 하던 중 의문의 저격을 당해 혼수상태에 빠졌다.

아직까지 정확한 사건 경위는 확인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태국 당국은 카티야 저격 사건에 정부가 연루됐다는 시위대 측 주장을 일축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차희건기자 hgcha@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