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과 기업은행이 기업들의 투자를 돕기 위해 2조원 규모의 특별 설비투자펀드를 조성해 다음달부터 지원에 나섭니다.

이는 정부가 지난 7월 내놓은 '일자리 창출과 경기회복을 위한 투자촉진 방안'에 포함된 '5조원 규모의 설비투자 펀드 조성.지원'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입니다.

산업은행과 기업은행은 심사를 통해 선정된 기업에 우선주와 보통주, 회사채, 전환사채, 대출 등의 수단을 활용해 달러 등 다양한 통화로 자금을 직접 공급할 예정입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김택균기자 tg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