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중간재 수입물가가 2개월 연속 상승했습니다.

한국은행의 '7월 수출입물가 동향'에 따르면 중간재 수입물가지수는 지난 6월 전월대비 2.6% 오른데 이어 지난달 또다시 1.6% 올랐습니다.

프로판가스가 26.8% 급등했으며 합금철(9.2%), 니켈(7.0%), 스테인리스강판(6.6%)도 큰 오름세를 나타냈습니다.

자본재와 소비재 수입물가는 환율 변동과 수요 증감 등의 영향을 받아 각각 1%와 0.9% 상승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최은주기자 ejchoi@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