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가 한국 머크(MERCK)의 위장관 출혈 치료제 '스틸라민'(주)를 독점 판매하는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스틸라민(주)는 위, 십이지장 궤양에 의한 급성 출혈의 치료제로 녹십자는 이번 머크와의 제휴협약을 통해 영업과 마케팅을 담담하게 됩니다.

녹십자는 제품 도입으로 소화기 제품군을 강화함으로써 소화기 내과에서의 기반을 더욱 확고히 다지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머크와의 비즈니스 파트십 체결을 통해 더욱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양재준기자 jjyang@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