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으로 인한 피해액이 모두 876억3743만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형환 한나라당 의원이 5일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피해 발생 건수는 1만3916건,피해액은 1417억2441만원에 달했다. 건당 평균 피해액은 1018만원이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