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생명은 2일부터 라이프사이클에 맞춰 다양한 자금을 지급하는 '무배당 마스터플랜연금보험'을 판매합니다.

이 상품의 특징은 노후 생활자금 마련에 필요한 연금뿐만 아니라 은퇴 이전 연령대별로 발생하는 각종 자금을 지급한다는 점입니다.

보험가입 5년 후부터 해당 연령이 되면 결혼축하금(남 31세, 여 28세)을 비롯해 자녀어학연수자금(45세), 보금자리확장축하금(50세), 가족여행지원금(50세, 60세)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 안정적인 노후자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시중금리에 연동하는 공시이율을 적용(2009년 6월 기준 4.7%)하기 때문에 노후생활에 필요한 연금을 안정적으로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

연금형태는 평생연금형(10년,20년보증지급), 확정연금형, 상속연금형 등 세 가지며 연금개시 시점이 이벤트 자금 지급보다 빠를 경우엔 자동으로 연금재원으로 넘어가 적립액이 커집니다.

연금개시 전 보험대상자가 사망하면 월 기본보험료의 5배에 해당하는 금액과 사망시점의 계약자적립금을 지급합니다.

연금보험이지만 실손의료비 특약을 비롯해 10여가지의 다양한 특약을 부가할 수 있으며 실손특약을 가입할 경우엔 병원 또는 약국에서 실제 지불한 의료비의 80%를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박병연기자 bypark@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