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자산운용은 미국의 S&P500지수의 성과를 추종하는 ‘KB스타 미국 S&P500 인덱스 증권 투자신탁(주식-파생형)’을 1일부터 국민은행 전 지점을 통해 판매한다.

'KB스타 미국 S&P500 인덱스 펀드'는 미국을 대표하는 S&P500지수의 성과를 추종하기 위해 주로 S&P500지수선물에 투자한다. 이 펀드의 총보수는 1.70%(C클래스 기준)로 기존 해외투자펀드들 대비 저렴하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대형 우량주 500개 종목으로 구성한 S&P500지수는 시가총액 2008년 5월 현재 약 8조 달러 규모로 미국 전체 주식시장의 70% 이상을 커버하고 있다.

KB자산운용은 "미국 주식시장은 업종이 다양하고 기관 투자가의 비중이 높아 이머징 시장에 비해 비교적 낮은 변동성으로 투자할 수 있다"며 "주로 선물 투자를 통해 인덱스를 추종하고 있기 때문에 외화자산이 상대적으로 작아 환위험 관리가 효율적"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