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신용평가 전문회사인 KCB가 인터넷 개인신용관리 서비스인 올크레딧을 통해 '금융진단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대출이나 카드 발급을 신청 하기 전 자신의 신용상태에 따른 가능성을 사전에 진단해 볼 수 있고 특히 대출 종류와 은행, 할부금융, 보험, 저축은행 등 업권별로 대출 이자율을 미리 가늠해 볼 수 있습니다.

단, 금융진단서비스 결과는 동일한 금융거래 패턴을 보이는 특성그룹의 전월 평균이자율을 추산한 것으로 각 금융회사에서 적용 받는 실제 이자율과는 해당 금융회사에서의 우대 혜택 등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올크레딧 관계자는 "금융진단서비스를 통해 신청하고자 하는 대출 규모의 적정성 등을 감안, 건전한 재무 상태를 유지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서비스는 올크레딧의 종합신용관리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무료로 제공되며 종합신용관리 서비스 고객이 아니더라도 사이트에 가입해 본인 인증을 한 고객에게는 동일한 신용 수준을 가진 그룹의 평균 예상 이자율을 확인해 볼 수 있는 무료 체험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채주연기자 jychae@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