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스 MP3 출시 "전문 오디오급 음질"

전문 오디오급 음질을 내세운 MP3 플레이어가 나왔다.

필립스전자는 필립스 특허 기술인 풀사운드 시스템을 적용해 전문 오디오급 음질을 구현한 MP3 플레이어 3종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 중 '오퍼스'와 '아리아'는 동영상 기능을 강화했으며, '믹스'는 USB 연결선이 필요없다는 게 특징이다.

오퍼스의 경우 2.8인치 대형 LCD를 채용했으며, 가장 즐겨 듣는 음악을 재생 목록 가장 위에 두는 '스마트 셔플' 기능을 갖췄다.

김영진 필립스전자 소비자라이프스타일 부문 부사장은 "필립스 MP3 플레이어는 전통 오디오 명가인 필립스의 음향 지식과 하이테크 기술이 어우러져 최고의 음질을 제공해 글로벌 MP3 플레이어 시장 2위에 올라 있다"며 "디지털 음질의 한계를 뛰어넘은 성능으로 음질을 가장 중요시하는 고객들의 높은 선택에 만족할 만한 결과를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제품들의 가격대는 7만원부터 20만원 대까지 다양하다.

한경닷컴 박철응 기자 her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