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대표 권이형)이 브라질 게임업체 온게임 엔터테인먼트S.A.(대표 신중현)와 온라인 게임 '아스다이야기'에 대한 수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이에 따라 '아스다이야기'는 '영웅 온라인'과 함께 중남이 시장 공략을 위한 첨병 역할을 하게 되며, 올해 말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최승훈 엠게임 해외사업부 이사는 "아스다이야기가 브라질에서 캐주얼 게임 장르를 대표하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현지화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송철오기자 cosong@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