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맥스(대표이사 변대규)가 복수종합유선방송사업자(MSO) 씨앤앰에 151억원 규모 HD셋톱박스를 공급합니다.

이 제품은 요금을 낸 가입자만 방송을 볼 수 있도록 수신을 제한하는 수신제한장치 가 기기내에 들어간‘내장형’ 셋톱박스라고 회사측은 설명했습니다.

휴맥스 관계자는 "지난 해 말 정부가 케이블카드의 분리 의무를 유예한 이후 처음으로 개발?공급되는 제품"이라고 전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김호성기자 hs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