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대표 남용)가 유엔환경계획(UNEP)과 손잡고 세계권위의 지구환경대상(Champions of the Earth)을 후원합니다.

이에 따라 지난 30일 오후 양측은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전략적 파트너십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으며, 민간기업이 이 상을 후원하는 것은 LG전자가 처음입니다.

계약에 따라 LG전자는 2010년부터 3년간 지구환경대상 시상식을 독점 후원하게 됩니다.

환경분야 노벨상이라 불리는 이 상은 2005년 시작돼 지난 4월 5회째를 맞았으며, 국제 환경이슈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친환경 정책과 기술 혁신을 독려하고자 유엔환경계획이 제정됐습니다.

LG전자는 시상식, 상금, 운영비 등으로 매년 7억 원, 3년간 총 21억 원을 투입하고, 후원활동은 시상식 현장뿐만 아니라 글로벌시장에서 마케팅, 광고, 프로모션에도 사용하게 됩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최진욱기자 jwchoi@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