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인플루엔자 감염이 확인된 환자 4명이 추가 발생해 총 39명으로 늘었습니다.

보건복지가족부 중앙인플루엔자대책본부는 지난 25일 미국에서 입국한 유학생(16세,남)과 여성(38세), 지난 26일 미국에서 들어온 미국적의 남아(18개월)가 30일 인플루엔자 A(H1N1)로 확인됐고 30일 뉴욕에서 온 유학생(28.남)도 신종플루 확진환자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국내 신종플루 확진 환자중 한국인은 13명, 미국인은 21명입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유주안기자 jayou@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