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가 노조 총파업으로 정상적인 경영활동이 불가능하다며 평택공장에 대해 직장 폐쇄를 단행했습니다.

직장 폐쇄는 파업 등 쟁의행의가 벌어진 사업장에 노동자들의 출입을 제한하는 조치입니다.

쌍용차는 노조의 무기한 총파업으로 경영손실이 눈덩이처럼 불어나 생존을 위협하고 있다며 앞으로 노조가 공장 점거를 멈추지 않을 경우 경찰력 투입과 민형사상 고소, 고발 등 추가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김성진기자 kimsj@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