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금융지주(071050) - BUY(M)으로 투자의견 상향조정...삼성증권

- 투자의견 : BUY(M)
- 목표주가 : 40,000원

동사 주가는 2007년 고점 대비 65.2% 하락하며 시장을 22.3% Underperform. 또한 타 증권주들과 비교시에도 저조한 수익률을 보이고 있는데, 그 원인은 1) 리스크 매니지먼트에 대한 시장 우려, 2) 핵심부분 영업력에 대한 의문, 3) 높은 외국인 지분율에 대한 수급 부담, 4) 그룹계열사 관련 상대적 열위 등에 따른 것임. 우리는 이를 감안해도 동사 주가가 저평가상태라고 판단하며, 투자의견을 BUY(M)으로 상향 조정하고, 1.1배의 FY09 PBR을 적용하여 40,000원의 목표주가 제시.

지난 하반기 이후로 동사의 리스크 매니지먼트에 대한 의구심이 높아진 바 있으나 이러한 우려는 과도한 것으로 판단됨. 동사의 Riksy Exposure는 크게 PI, 부동산PF, 건설&조선사 관련 회사채 투자, 해외차입금 등의 4가지로 요약되는데, 당사 분류 기준으로 동사의 고위험 자산을 100% 상각할 경우 BPS는 7.5% 감소, 최악의 시나리오로 잔여 exposure의 20% 추가 손실 가정시에도 감소폭은 13%에 그칠 전망.

동사의 핵심 비즈니스는 양호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실제로 1월 브로커리지 M/S는 사상최고인 7.6%까지 상승하였으며 신종증권 발행시장에서도 업계 선두권을 유지. Wealth management 부문에서도 동사는 한국투신운용의 핵심 pipeline으로서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됨.

금융지주가 보유한 자산운용사의 가치 역시 주목할 필요가 있음. 이는 동사 손자회사들의 AUM은 25조원에 달해 국내 수위권의 운용자산을 확보하고 있는 반면, 두 회사를 100% 지배하고 있는 한국투자운용지주에 대한 장부가치는 1,150억원에 불과하기 때문. 과거 사례를 보더라도 자산운용사 보유는 Hidden Value로 작용 가능. 또한 본사 사옥을 비롯한 3000억원 규모의 보유 부동산은 향후 자산재평가시 주가 모멘텀 역할이 기대됨.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