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INT(대표 이상규)가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원장 고석만)과 문화콘텐츠상품 유통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20일 '문화콘텐츠몰'을 개장했습니다.

인터파크는 오는 6월까지 '문화콘텐츠몰'에 입정한 업체에는 온라인유통수수료 80%와 주문건수당 배송료 1천원을 지원하는 등 국산 문화컨텐츠의 온라인 유통채널 확대와 시장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입니다.

'문화콘텐츠몰'에는 현재 총 1천300개 업체가 입점해 100여 개 국산캐릭터 2만여 종의 상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이상규 대표는 "향후 CD, 음반, 디지털 콘텐츠 등 문화콘텐츠상품 전반으로 상품범위를 확대하고, 콘텐츠 생산기반확대를 위해 저작권자, 제조업체들을 위한 온라인 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magicⓝ/SHOW/ez-i>

송철오기자 cosong@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