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아리따움으로 물들인다. '

아리따움은 지난 9월 아모레퍼시픽이 선보인 토털 뷰티 솔루션 숍이다. '아름다운 사람들의 공간'이라는 뜻의 순 우리말로 아모레퍼시픽의 비전인 '아시안 뷰티'를 실현해 주는 대표적인 공간이다. 소비자들은 이곳에서 아이오페 한율 라네즈 마몽드 해피바스 오딧세이 미쟝센 등 아모레퍼시픽의 인기 브랜드와 아리따움 PB 200여개 품목,에스쁘아 향수와 수입향수 등을 한자리에서 구입할 수 있다. 설문을 통해 고객의 피부 상태를 진단한 후 12가지 피부 고민에 대한 1 대 1 맞춤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은 이곳만의 차별화된 특징이다.

아모레퍼시픽은 9월부터 인쇄광고를 시작으로 소비자에게 아모레퍼시픽의 새로운 뷰티공간 '아리따움' 홍보에 나섰다. 인쇄광고는 유명 모델을 등장시키기보다 아리따움 공간 자체를 주인공으로 삼아 언제 어디서나 소비자에게 열려있는 공간임을 강조하고 있다. 핑크빛 하늘로 아리따움이 추구하는 진정한 아름다움에 대한 철학과 비전을 담아내고 있다. 이어 온라인 광고,TV CF 등을 통해 이곳에서 제공하는 12가지 뷰티 솔루션을 광고 테마로 아리따움의 인지도를 높여 나가고 있다.

안세홍 아모레퍼시픽 시판사업부장은 "이 같은 광고를 바탕으로 병행수입,해외 유통 진입 등 화장품 유통의 변혁기를 맞아 향후 성장동력과 경쟁력 강화에 나서고 있다"며 "맞춤형 피부 상담과 한방 피부관리 서비스인 '한율정' 등 아리따움만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매스 화장품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상미 기자 sara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