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통운 매각 주간사에 메릴린치증권 컨소시엄이 선정됐습니다.

대한통운은 재무구조 개선을 통한 정리절차 조기종결을 위해 서울 중앙 지방법원의 허가를 얻어 M&A 주간사를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메릴린치는 대한통운에 대한 기업실사를 거쳐 관심 기업을 대상으로 인수의향서를 받아 본격적인 매각작업에 착수할 전망입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ez-i>

연사숙기자 sa-sook@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