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출입은행이 국제아동권리기관 '세이브더칠드런'이 진행하는 빈곤아동 의료비 지원사업에 1억원을 후원했습니다.

수은은 "이번 후원으로 치료비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빈곤가정의 선천성 심장병 아동 15명과 척추측만증 아동 10명이 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빠르고, 쉽고, 싼 휴대폰 주가조회 숫자 '969'+NATE/ⓝ/ez-i>

채주연기자 jychae@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