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의 창의성과 혁신을 통해 고객의 니즈(needs)에 부응하겠다."

삼성전자의 'CCO'로 임명된 이재용 전무가 향후 활동계획과 포부를 밝혔다.



이 전무는 19일 해외언론에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삼성전자는 디지털 기술분야의 리더십을 통해 고유한 입지를 굳혔다"며 "창의성과 혁신 추구를 통해 고객의 니즈에 충실히 부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전무는 해외사업 파트너들과의 협력방안에 대해 "멀티미디어 콘텐츠와 관련된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사들과 유대 관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삼성전자는 사람들의 생활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는 정보통신과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기술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CCO로서 삼성전자가 전자업계의 트렌드를 잘 파악해 대응할 수 있도록 도와 나갈 계획"이라고 향후 활동계획을 설명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