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군표 국세청장 후보자가 앞으로 세무조사를 대폭 축소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전 후보자는 오늘 국회 재정경제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세무조사 건수를 대폭 축소하고 현장조사 기간도 과감히 단축해 최소한의 수준에서 실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전 후보는 또 론스타 등 외국 투기자본 과세와 관련해 "조세조약 남용 등 불건전한 외국 투기자본에도 엄정하게 과세주권을 확립해나가겠다"며 분명한 의지를 표명했습니다.

유미혜기자 mhyu@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