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대통령이 오늘 오후 경제, 교육 부총리 등 3개 부처 장관 등을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할 방침입니다.

경제 부총리에는 권오규 청와대 정책실장이, 교육 부총리에는 김병준 전 청와대 정책실장이 사실상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와대 정책실장으로는 변양균 기획예산처 장관을 전진 배치하고, 기획예산처 장관 후임은 장병완 기획예산처 차관을 발탁할 예정입니다.

이번 인사 발표때는 국회 인사청문회 대상인 국세청장 내정자도 발표되는데 전군표 국세청 차장의 승진 기용이 유력한 상황입니다.

유미혜기자 mhyu@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