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중소기업 발전과 상생협력 강화를 위해 중소기업 최고경영자를 대상으로경영 노하우 전수에 나섰습니다. 19일 경기도 파주연수원에서 열린 '현대자동차 경영노하우 설명회'는 중소기업청, 중소기업협동중앙회와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주최했으며 김동진 현대차 부회장,김성진 중소기업청장, 김용구 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장, 조건호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과 중소기업 대표 250명이 참석했습니다. 김동진 현대차 부회장은 인사말에서 “중소기업의 경쟁력이 약해지면 대기업의 경쟁력이 약해진다”며 “특히 자동차 산업의 경우 협력업체와의 효율적인 협력체제 구축은 절대적”이라고 자동차산업의 특성과 부품 협력업체와의 상생발전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현대차는 설명회를 통해, 최근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는 품질경영 성과와 향후 전략, 경영 프로세스 혁신전략,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현황, 협력사 혁신 사례 등을 소개했습니다. 현대차는 비약적인 품질확보 비결에 대해, 제품개발 이전부터 강력히 추진한 선행품질확보 프로세스의 성공적 구축과, 신개발 첨단부품의 품질검증시스템 확보 등에 있다고 밝히고, 앞으로는 기술 평준화로 감성품질확보에 주력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세계 초일류 자동차 회사의 성장 밑바탕에는 공통적으로 협력업체의 발전이 함께 있었다”며 “현대차는 협력업체의 발전을 위한 성과공유제 및 선진기술 지원 등 다각도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경식기자 ks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