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공정거래위원회가 백화점 등에서 상품을 구입한 뒤 추첨 등을 통해 받을 수 있는 경품 한도액을 500만원으로 높이자 유통업체들이 앞다퉈 고가 경품을 내걸고 고객을 유혹하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7월 1-10일 수도권 점포에서 현금 1억원을 내걸고 경품 행사를 진행한다.

10만원 이상 구매고객 중 300명을 추첨해 총 1억원의 여름 휴가비를 지급할 계획이며 1인당 최고 지급 금액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또 수도권 9개점(인천.안양.부평점 제외)에서는 30만원 이상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상품권을 증정하는 `100% 당첨 경품 행사'를 실시한다.

롯데백화점 신재호 판촉팀장은 "경품한도액이 작아 판촉활동에 제약이 많았으나 최근 경품한도액 증가 발표에 따라 보다 다양한 이벤트와 판촉 행사를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GS리테일(옛 LG유통)은 출범 100일을 기념해 7월1일부터 10일까지 `박주영과 함께 독일로 가자~' 행사를 실시한다.

GS스퀘어 백화점에서 5만원 이상, GS마트에서 3만원 이상, GS수퍼마켓에서 1만원 이상 구매하면 응모할 수 있으며 1등 9명에게 500만원짜리 독일 월드컵 여행티켓을 준다.

현대백화점 압구정 본점은 `크루즈 여행'을 경품으로 내놨다.

크루즈 여행은 6성급 호화 유람선에서 최고의 서비스와 위락 시설을 이용하면서 지중해, 유럽, 아시아, 중동 등 다양한 지구촌 문화를 체험하는 여행.

세일 기간에 구매에 상관없이 응모할 수 있으며, 2명을 추첨해 `지중해 크루즈 여행권'과 `동남아 크루즈 여행권'을 각각 증정한다.

여행을 원치 않을 때는 지중해 여행권은 상품권 1천만원, 동남아 여행권은 상품권 500만원으로 돌려준다.

또 10만원 이상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크루즈 여행용품 경품' 행사를 열고 추첨을 통해 캐논 디지털 카메라, 발리 크루즈 샌들, 구찌 선글라스, 시세이도 화장품세트, 호텔현대 테마여행권 등을 준다.

신세계(271,000 -0.18%)백화점도 여름 정기 바겐세일 기간에 경품 행사와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 했다.

7월 1일부터 10일까지 전 점포에서 OK 캐쉬백 회원을 대상으로 `OK 캐쉬백 행운 경품' 행사를 열고 추첨을 통해 10명에게는 하우젠 에어컨, 100명에게는 삼성 14인치 선풍기를 준다.

(서울=연합뉴스) 황윤정기자 yunzhen@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