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지방국세청(청장 정민)은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자투리로 사랑나누기' 운동의 일환으로 지방청 직원들의 급여 중 1,000원 미만의 자투리(낙전)를 모아 관내 어려운 장애인 시설단체인 백선바오로의 집(광주 서구 쌍촌동), 사랑의 집(광주 서구 쌍촌동), 수덕의 집(전남 나주 다도)을 방문, 금일봉을 전달하고 위로했다. 조세일보 / 광주=박용식 기자 kj@jose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