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항해통신장비 사업에 진출합니다. STX엔진은 9일 독일의 항해통신장비업체인 'SAM 일렉트로닉스'社와 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STX엔진은 2006년부터 SAM社로부터 일부 부품을 수입해 자체 브랜드의 항해통신장비 시스템을 생산, STX조선과 국내와 아시아 지역 조선소에 판매할 수 있게 됐습니다. STX엔진은 2년전부터 SAM社와 주기관 조정장치, 선박 시스템 경보장치 등의 생산에 협력한 바 있습니다. STX엔진의 이강식 부사장은 "이번 협략으로 국내에서 신규 사업 확대는 물론 해외시장에서의 수주 판매 확대에 획기적인 증대를 꾀할 수 있게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박성태기자 stpark@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