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재정경제위 조세법안심사소위에서 통과된 종합부동산세법을 처리하기 위해 28일 열릴 예정이었던 국회 재경위 전체회의를 29일 오전 10시부터 열기로 했다. 당초 재경위는 28일 오전 11시부터 전체회의를 열고 27일 밤 소위에서 표결처리를 거쳐온 종부세 입법안을 처리하려 했으나 한나라당 의원들의 불참으로 부득이 연기했다. 이에 따라 종합부동산세 연내 입법일정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재경위 전체회의를 통과해도 법제사법위원회 의결절차가 남아있어 임시국회 회기를 겨우 이틀 앞두고 있기 때문에 시간적으로 연내처리가 어렵다는 의견이 지배적인 상황이다. 아울러 재경위가 29일 오전 전체회의를 다시 열기로 했으나 지난 28일 표결처리에 유감의 뜻을 표한 한나라당 소속 재경위 의원들의 참석여부가 불투명해 전체회의 개최 여부 마저도 안개속인 상황이다. 조세일보 / 김진영 기자 jykim@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