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화장품만 생산해온 엔프라니가 메이크업(색조화장품) 제품을 새로 내놓았다.

회사측은 종합화장품 회사로 도약하기 위해 색조화장품을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메이크업 제품은 립스틱 7종과 아이섀도 2종이 있다.

'디어 모이스처 루즈' 립스틱은 비타민과 아미노산 유도체가 함유돼 있어 장시간 촉촉함을 유지해주며 발색 효과가 좋다고 회사측은 설명.

빨강 갈색 등 7가지 색이 있다.

개당 2만5천원.

'디어 모이스춰 칼라 아이즈' 아이섀도는 베이지·갈색 계열과 연두·파랑 계열의 2가지 제품이 있으며 제품 한 개에 4가지 색상이 들어 있다.

사용감이 가볍고 색상도 선명하다고.

가격 3만원.

조정애 기자 j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