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영 금융감독위원장은 17일 간부회의에서 "금융회사가 기간을 정해 내부통제시스템 등에 대한 자체 특별점검을 펼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그동안 감독당국 차원에서 금융회사별 내부통제시스템을 점검했으나 시스템이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지, 드러나지 않은 사고 등 문제점은 없는지에 대해서는 금융회사가 직접 체크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정부가 바뀌는 기간에 마음을 다시 가다듬어 업무에 소홀함이 없도록간부들이 솔선수범해야 한다"며 "새정부의 확정된 정책과제에 대해서는 미리 미리 구체적인 추진 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상원기자 leesa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