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체들이 입춘(立春)을 맞아 4일부터 '봄맞이 마케팅'에 나선다.

롯데백화점은 4일부터 23일까지 전점에서 '유명 화장품 특별초대전'을 열어 봄 메이크업 신상품을 판매한다.

잠실점은 7∼13일 '향수 시향회'를 갖는다.

고객은 샤넬 랑콤 에스티로더 폴로 등 유명 브랜드의 봄 향수를 써보고 살 수 있다.

현대백화점 신촌점은 4일 여성정장 스포츠캐주얼 구매고객 중 선착순 3백명에게 '입춘대길(立春大吉)''건양다경(建陽多慶)' 등이 쓰인 휘호첩을 준다.

압구정 본점은 5∼9일 백화점카드 고객에게 컴퓨터로 토정비결을 봐주고 목동점은 4일부터 14일까지 매일 30명을 추첨,1백만원 한도에서 구매금액을 모두 돌려주는 행사를 연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도 9일까지 '유명 화장품 봄 메이크업 쇼'를 열어 방문고객들에게 무료 메이크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행사에는 랑콤(4∼9일) 에스티로더(7∼9일) 크리니크(3∼9일) 등이 참여한다.

강남점을 제외한 신세계 6개 점포는 3일부터 9일까지 5만원 이상 구매고객 중 매일 점포별로 30∼55명,총 3백5명을 추첨해 생활용품 구매권(20만원 상당),화장품 구매권(15만원 상당) 등을 선물로 준다.

류시훈 기자 bad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