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삼성 회장이 지난 27일 일본에서 일시 귀국했다.

이 회장은 당초 예정됐던 일본 인사들과의 면담 일정이 어느 정도 마무리된데다 국내에서 면담 약속이 잡혀 돌아왔다고 삼성측은 설명했다.

이 회장은 국내 업무가 정리되는대로 일본으로 다시 출국할 예정이다.

김성택 기자 idnt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