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은 28일 본점과 전국지점 직원 3천915명에 대한 승진인사를 단행했다.

이는 국민.주택은행 합병이후 첫 인사로 단일 기업으로는 사상 최대규모다.

국민은행은 "지난 10월21일 노사가 국민.주택통합 이후 직무.성과중심의 신(新)인사제도를 도입하기로 합의한데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은행은 행원-계장-대리-과장-차장-부점장으로 이어지는 6단계의 직급체계를L1(행원.대리급)-L2(과장)-L3(차장)-L4(부점장)의 4단계로 축소하고 각 단계별로 ▲L1→L2 1천739명 ▲L2→L3 1천676명 ▲L3→L4 500명을 각각 승진시켰다.

국민은행은 본사 조직의 슬림화를 주내용으로 하는 조직개편도 곧 단행할 방침이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기자 rhd@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