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I스틸은 인천시 하수처리장에서 바다로 배출되는 방류수 일부를 재처리해 연간 5백만t의 공업용수로 대체·사용하는 설비를 28일 준공했다.

INI스틸은 이에 따라 연간 34억원의 원가를 절감하고 환경친화적인 경영을 전개할 수 있게 됐다.

연간 5백만t은 회사가 위치한 인천시 동구 주민 약 7만명이 6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전기로 제강 및 압연공장의 조업용수로 재활용될 예정이다.

김홍열 기자 come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